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ad37
default_nd_ad1

윤화섭 안산시장 “맑은물 공급 등 사태 해결 행정력 총동원”

기사승인 2019.06.24  21:03:38

공유
default_news_ad2

- 안산시, 수돗물 수질사고 신속 대응 나서

안산시는 24일 오후 단원구 고잔동의 주택단지에서 음용이 어려운 것으로 추정되는 수돗물이 나온 것으로 확인되면서 신속 대응에 나섰다. 이날 오후 3시10분께 안산시 고잔1동의 연립단지 등 일부 다가구 주택에서 음용이 어려워 보이는 수돗물이 나온다는 민원이 고잔동행정복지센터에 접수됐다.

안산시는 24일 오후 단원구 고잔동의 주택단지에서 음용이 어려운 것으로 추정되는 수돗물이 나온 것으로 확인되면서 신속 대응에 나섰다. 사진은 안산시청 전경. 중앙신문 자료사진

상황 파악에 나선 시는 즉시 상하수도사업소장을 상황실장으로 사고대책반을 구성하는 한편, 수질사고가 발생한 주택단지에 윤화섭 안산시장과 사고대책반 4개 팀을 급파해 현장조사에 나섰다.

시는 우선 이날 내로 문제가 되는 수돗물이 나오는 것으로 파악된 수도관의 물을 빼내는 이토작업을 진행하는 한편,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안산시 수돗물 ‘상록수’ 등 식수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문제가 되는 수돗물이 나오게 된 정확한 원인을 파악해 재발방지 대책도 세울 예정이다. 아직 문제를 깨닫지 못한 주민들을 대상으로는 마을 통장과 사고대책반이 직접 가구를 방문해 퇴수가 이뤄지도록 조치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 가구는 1900여 가구로, 해당 가구로 공급되는 수도관은 폴리에틸렌 재질의 PE관으로, 현실적으로 녹물이 나올 수 없는 구조다.

시는 피해를 겪은 세대에 대해서는 차후 수도요금 감면 혜택을 제공하는 것을 검토하는 한편, 정확한 원인 분석을 위해 수질 분석도 신속하게 진행한다.

윤화섭 시장은 “수돗물 수질사고로 피해를 겪은 주민들에게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정확한 원인 분석과 대책을 마련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등 사태 해결에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김덕수 기자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